술 빨리 깨는법 과 술 안취하는 법, 숙취해소제가 궁금해?

(서울=국제뉴스) 김민재 기자 = 사람은 술을 마시게 되면 얼굴이나 피부가 빨갛게 변한다. 어떤 사람은 조금만 마셔도 얼굴이 터질듯이 홍당무처럼 빨개지고 호흡도 가빠지며 어지러움증을 호소하는데, 이런 사람들은 술에 약한 체질을 의미한다.

술을 먹으면 알코올을 간에서 해독하고 분해하는 과정에서 매우 독성이 강한 화학물질인 아세트 알데히드를 만들어낸다. 이 아세트 알데하이드는 혈관을 피부를 붉게 만들며, 알코올 분해능력이 떨어지는 사람일수록 속쓰림, 구토, 두통, 어지러움증 등 숙취증상이 심하게 나타나게 된다. 음주후 술을 빨리 깨는법과 술 안취하는 법에는 어떤게 있을까? 

음주 후 하루정도는 숙취 때문에 두통이 발생할수 있다. 숙취가 일어나는 이유는 내 몸속안에 알코올을 분해할 수 있는 양보다 더 많은 양이 한꺼번에 들어와 제때에 처리하지 못하기 때문에 인체의 각 부위에 영향을 끼치게 되기 때문이다. 

보편적으로 음주 후 술을 깨기 위해, 혹은 덜 취하고 싶어서 찬물을 마시거나 커피를 마시거나 억지로 토하거나 할 수 있는데 이중에 미약한 도움은 될지언정 큰 도움은 되기 힘들다. 대신 다량의 전해질 성분이 있는 국물이나 과일 주스, 스포츠 이이온음료 마시는 것이 좋다. 또 숙취 제거를 위해서 시중에 구할수 있는 숙취해소제 중, 효과가 더 좋은 것을 먹는 것도 도움이 된다.

최근 한방라이프 식품 브랜드 ‘영생보감’ 의 숙취해소제가 반응이 뜨겁다. 숙취해소제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는데, 우리가 흔히들 숙취해소제로 접하는 헛개나무, 발효다시마, 아스파라긴산 등과 대조군 (음주) 실험을 통해 플라코딘D 도라지추출물을 주성분으로 한 ‘주당천하’가 숙취해소에 비교적 더 도움을 주는 것을 확인 시켜주고 있다. 

국내 일반 도라지에는 플라코딘A 성분이 함유돼 기관지에 좋다고 알려져 있으나, 숙취해소에 기반을 둔 주당천하의 도라지추출물 즉, 플라코딘D 성분이야말로 실질적 숙취해소에 도움을 주니 숙취해소로 고통 받는 이들과 많은 애주가에게는 희소식이 아닐 수 없다. ‘주당천하’는 일반적인 알약/드링크제 타입과는 다르게, ‘장용정’ 타입으로 되어있어 섭취시 위에서 손상되지 않고 장까지 안전하게 코팅되어 흡수를 더 잘 되게 도와 숙취해소에 탁월하다. 

실제 주당천하를 섭취해본 구매자들은 ‘숙취해소제 중에 이게 가장 나랑 잘 맞는다, 술을 마시고 난뒤에도 숙취걱정이 없어서 좋다’ 로 입을 모으고 있다. 

한편 ‘영생보감 주당천하’ 숙취해소제의 주문 폭주가 뜨거운 가운데, 영생보감 온라인 공식몰과 네이버 스토어팜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김민재 기자 | 2018-07-24 17:23:31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